학교문법교실
 
  • 1
  • 2
  • 3
  • 4
  • 5
  • 6
 
 

 

 

       · 홈 > 문답방 > 언어와 국어

 


로그인 회원가입
종속적으로 이어진문장(or부사절을 안은문장)에서 선행절의 주어명사구 재귀칭
질문자  2018-09-21 11:40:55

선생님 안녕하세요!  공부를 하다 혼란스러운 부분이 있어 질문을 올립니다.

(질문1)
ㄱ. 온달i은 {그i의, ∅i, 자기i} 아내가 공주이므로 부마가 된다.             -책에서 종속적으로 이어진 문장으로 분류
ㄴ. 아빠i는 {그i의, ∅i, 자기i}화를 낼수록 아이가 더 나빠짐을 깨달았다. -책에서 부사절을 안은 문장으로 분류


두 문장에서 다른 경우는 이해가 되는데 '{그i의}'가 가능할 수 있다는 사실이 매우 혼란스럽습니다.ㅠㅠ
위 내용은 종속적으로 이어진문장과 부사절을 안은 문장이 같다는 내용을 설명하는 맥락에서 쓰인 예문입니다.
위에서 선행절&부사절의 주어 '온달'과 '아빠'를 한 문장안에서 대명사 '그'로 받을 수 있나요?

ㄷ. *그i는 그i의 가족을 사랑한다.     cf. 그는 자기의 가족을 사랑한다. (o)
ㄷ이 비문임을 고려했을 때 위 ㄱ,ㄴ에서 '{그i의}'가 사용된 문장도 비문이지 않나 하는 생각이 듭니다....

(질문1-1)
만약, 저것이 비문이 아니라면 혹시 ' 한 문장내에 있는 선행주어명사구(유정명사)를 다시 받을 때 재귀칭을 사용한다.'는  홑문장에서만 100% 적용되는 문법 약속(?)규칙(?)이고 겹문장일 때는 선행주어명사구를 대명사로 대신 받아도 상관이 없는 건가요..?

(질문2)
다음은 '대등적으로 이어진문장에서는 후행절의 요소를 선행절에서 일반대명사나 재귀칭 대명사로 나타낼 수 없지만 종속적으로 이어진 문장에서는 가능하다.'라는 설명에 쓰인 예문입니다.

ㄹ. 그i가 다시는 낙제를 하지 않도록 철수i는 노력했다.

사실 ㄹ문장이 저에게는 비문처럼 느껴지는데 문법적으로 옳은 문장인거지요..?
그럼 옳은 문장이란느 전제 하에서,
종속적으로 이어진 문장은 '이동성'을 가지니깐, ㄹ의 선행절(그가 다시는 낙제를 하지 않도록)을 후행절 안으로 이동시킨 문장
(ㄹ')'철수i는 그i가 다시는 낙제를 하지 않도록 노력했다.'도 옳은 문장인가요,,?  
저는 ' 한 문장내에 있는 선행주어명사구(유정명사)를 다시 받을 때 재귀칭을 사용한다.'를 고려해서 이때, '그'는 '철수'일 수 없다고 생각해서 ㄹ문장은 종속적으로 이어진문장이지만 '이동성'을 갖는 문장이 아닌가보다라고 혼자 결론을 내렸는데...
위 (질문1)에서 {그i의}가 가능하다면 (ㄹ')문장도 가능한 거라는 생각이 듭니다..
그럼 (ㄹ')도  문법적으로 옳은 문장인건가요?

두서 없는 질문 죄송합니다ㅠㅠ..
선생님 환절기 감기 조심하시길 바랍니다!




나찬연 반갑습니다. 질문의 내용을 보면 이 질문은 저가 아닌 다른 저자가 쓴 저서에 기술되어 있는 내용인 것 같습니다. 해당 저서의 저자분에게 질문을 하시는 것이 좋겠습니다.
나찬연 드림.
2018-09-23 07.20  
작성자 네 선생님 친절히 말씀해주셔서 감사합니다! 2018-09-23 15.25
작성자
스팸차단

아래 새로고침을 클릭해 주세요. 새로고침  
스팸광고 차단을 위해 위 4자리 수를 입력해 주세요.

비번
단현사동과 장형사동 통사적 차이 중
연속동사 구성에 대해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ChanBi